장신영이 중학생 아들과 단둘이 대화하며 듣게 된 속마음 (영상)

실시간 뉴스


지금 한국의 소식을 바로 확인해보세요.


장신영이 중학생 아들과 단둘이 대화하며 듣게 된 속마음 (영상)

섹스킹 1 18

29일 SBS 예능 ‘동상이몽2’에서는 배우 장신영이 중학생 아들과 대화하는 모습이 방송됐다.

첫째 아들 정안은 엄마와 단둘이 이야기하는 상황을 어색해했지만, 장신영은 ”엄마 얼굴 좀 보면서 얘기해”라며 어떻게든 질문을 던졌다. 그러면서 갓난아기인 둘째가 잠에서 깰까봐 게임하면서 큰 소리 내지 못 하게 하는 것에 대해 서운함을 느꼈던 이야기도 했고, 남편인 강경준에 대한 호칭 이야기도 나왔다. 

아들은 평소 장신영의 남편인 배우 강경준에게 ‘삼촌’이라는 호칭을 써왔는데, 최근 호칭을 부르지 않는다며 장신영이 이유를 물었다. 아들은 ‘이유는 모르겠다‘며 다만 ”이제 (삼촌이라는 호칭은) 못 부르겠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강경준은 ”나는 정안이 편한 게 가장 중요한데, 신영은 둘째가 커서 ‘형이 왜 아빠라고 안 부르지’라는 생각을 할까봐 자꾸 물어보는 것 같다”고 말했다.

장신영은 이날 아들과의 대화에 대해 ”아이가 컸다는 생각, 여러가지 생각이 들었다”고 말하며 눈물을 보였다.

아래는 이날 방송 영상들.

1 Comments
장신영 이혼하고 배우 강경준 이랑 경혼한거 맞죠?
포토 제목

최근글


새댓글


추천글 순위


추천회원


키워드


태그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